로그인 회원가입 나의 웹두레 고객센터 시작 페이지 설정 포인트 충전




/ 찾기
공지사항
민들레 광장
홀씨 광장
홍보사랑방
상품후기
웹두레 이용후기
내 서핑댓글
한 줄 일상
간편 설문
내 댓글 현황
웹두레 파트너적...
찾아가는 광고 B...
민들레 광장
홀씨회원으로부터 수혜포인트를 얻은 민들레 회원들을 위한 자유로운 공간입니다.
매주 1회 이상 새로이 민들레 회원이 되신 분들을 확인하여 게시판 사용권한을 부여합니다.
지금은 아픔과 고통뿐일 지라도
김용란
2018.10.11 60 3
    수많은 노력에도 불구하고 똑같은 사업에

열세 번이나 실패한 사람이 있었다.

사람들은 그에게 이제 
포기할 때도 되지 않았느냐고 말을 했다. 
하지만 그 사람은 결국 
열네 번째 시도 만에 대성공을 거두었다.
사람들이 물었다. 

"그렇게 실패를 많이 하면서도 
어떻게 포기할 생각을 하지 않았습니까?"
그는 호주머니에서 보석 두 개를 꺼냈다. 

"이것들을 보고 있노라면 
결코 포기할 수 없었지요."
사람들은 고개를 갸우뚱거렸다.

"하나는 눈부신 광채가 나고,
하나는 흐릿해 보이지요? 
흐릿해 보이는 이 보석은 
열 번밖에 깎이지 않았습니다. 
반면에 눈부신 광채가 나는 이 보석은 
백 번 이상 깎이는 아픔을 겪은 것입니다.

저는 사람의 인생도 이처럼 
아픔과 고통의 칼날에 많이 깎일수록 
더욱 빛날 수 있다고 믿습니다.

내가 만일 열세 번째에서 포기했더라면 
아마 지금쯤 나의 인생 전부가 
수포로 돌아가 버렸겠지요."

우리의 인생을 꽃이 만발한 
아름다운 정원으로 가꾸기 위해서는 
고통과 아픔이라는 거름이 
그 밑바닥에 충분히 깔려 있어야 합니다. 
 

- 박성철(새벽편지 가족) -

 

 


  
이전글 : 무역 전쟁·금리 때문에 전 세계 ‘흔들’…하락장 언제까지? [5]
다음글 : 월트디즈니필통 [1]
 
웹두레소개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제휴 프로모션 문의 스팸정책 및 신고접수 헬프 데스크 웹두레 추천하기
웹두레 대표 : 허승희 주소 : 서울시 강남구 논현로8길 10-8 (개포동,금마빌딩 2층)
사업자등록번호 : 214-06-97858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2010-서울강남-01006호
BM특허출원번호 : 10-2003-0059450 고객센터 : 070-8708-9967 Fax : 02-529-6442 ()
 
서핑 | 배너 | 쇼핑
프로슈머몰 [웹두레샵]